eng
  • 이전 페이지보기
  • 다음 페이지보기
섹스미션
Sexmission
  • 섹스미션
  • 섹스미션
  • 섹스미션
  • 섹스미션
  • 섹스미션
  • SF
  • 코미디
  • Poland
  • 1984
  • 116min
  • 15
프로그램 정보
232 7/14   10:00CGV소풍 6관
  • 15
  • 예매
  • 찜
916 7/21   16:30CGV소풍 2관
  • 15
  • 예매
  • 찜

한국영화를 제외한 모든 상영작에는 한글자막이 제공됩니다.

표시 작품은 영어자막이 제공되지 않습니다.

시놉시스

여성만이 지배하는 미래 사회, 50년 만의 동면에서 깨어난 두 남자 만이 살아남은 유일한 남성의 표본. 그들은 곧 이 사회에서 “정상적”인 존재로 탈바꿈해야 한다는 사실 – 즉 여성이 되어야 한다는 사실을 깨닫게 된다. 두 주인공은 자신들의 그것(!)을 지키기 위하여 고군분투한다.

프로그램 노트

수많은 컬트 팬을 보유하고 있는 블랙코미디이자 가부장제의 성차별주의와 페미니즘 둘 다를 비웃는 문제적 작품. 1991년 막스와 앨버트는 인류 최초의 동면실험에 자원한다. 약속한 동면 기간은 3년. 그러나 그들이 눈을 뜬 것은 53년 후인 2044년이다. 그 사이 핵전쟁으로 남자들은 절멸하고 여자들만이 살아남아 지하에 아마존을 세운다. 이 세계에서 여자들은 단성생식을 하고 성욕은 철저히 관리된다. 상황판단이 안 되는 두 남자는 온갖 성차별적인 언행을 서슴지 않으면서 자신의 남자다움을 과시하고 남자의 유용성을 설명하려 하지만, 여자들만으로도 잘 돌아가는 세계에서 그들은 실험실의 모르모트일 뿐이다. 여자들은 막스와 앨버트를 거세하려 하고, 그들은 이 ‘인생 최대의 위기’로 부터 벗어나기 위해 발버둥 친다. 이 영화를 보고 나면 하나의 질문이 남는다. 여자들만의 세계는 어떤 곳일까? <섹스미션>에서처럼 이성애자 파시스트들의 공간일까, 아니면 <원더우먼>에서처럼 힘과 사랑이 넘치는 레즈비언들의 세계일까. 혹은 지금과 같은 이성애적 이원젠더 체계를 벗어난 완전히 새로운 젠더를 상상할 수 있는 공간이 펼쳐질까. 생각해 볼만한 일이다. (손희정)

감독

율리우즈 마슐스키
율리우즈 마슐스키Juliusz MACHULSKI

1955년 폴란드의 올슈틴에서 출생한 배우 얀 마슐스키의 아들. 폴란드 우쯔국립영화학교를 졸업한 후, <바뱅크>(1981)로 데뷔하였다. 80-90년대의 무수한 작품들에서 각본, 연출, 제작가로서 활약하였고 장르영화에서의 실험을 즐긴 것으로 유명하다.

크레딧

  • ProducerJuliusz Machulski
  • ScreenplayJuliusz Machulski
  • CinematographerJerzy Łukaszewicz
  • EditorHenryk Kuźniak
  • MusicMiroslawa Garlicka
  • Production DesignJanusz Sosnowski
  • CastJerzy Stuhr, Olgierd Łukaszewicz, Bożena Stryjkówna
  • SalesFilm Studio KADR