eng
  • 다음 페이지보기
왼편 마지막 집
The Last House on the Left
  • 왼편 마지막 집
  • 왼편 마지막 집
  • 왼편 마지막 집
  • 왼편 마지막 집
  • 왼편 마지막 집
  • 누드
  • 고문
  • 하드고어
  • 가족
  • USA
  • 1972
  • 84min
  • 18
프로그램 정보
146 7/13   13:00CGV부천 7관
  • 18
  • 예매
  • 찜
738 7/19   12:30CGV부천 7관
  • 18
  • 예매
  • 찜

한국영화를 제외한 모든 상영작에는 한글자막이 제공됩니다.

표시 작품은 영어자막이 제공되지 않습니다.

시놉시스

락 공연을 보러 간 두 명의 10대 소녀들이 잔인한 강간 후 살해를 당한다. 범인은 4인의 탈주범들, 그들은 우연히 자신들이 살해한 소녀의 집으로 신분을 위장해 숨어들게 되는데 그들 앞에 닥칠 피의 복수는 필연적으로 보인다. 거장 잉마르 베리만의 <처녀의 샘>(1960)에 영향을 받은 작품.

프로그램 노트

잉마르 베리만의 <처녀의 샘>에서 영향을 받아 만들어졌다. 베리만이 종교적 측면의 구원 가능성을 고민했다면, 웨스 크레이븐의 영화는 폭력과 복수라는 장르적 특성에 충실하다. 호러 장르의 기인인 션 S. 커닝햄이 제작한 전형적인 작품으로서 B급 저예산 영화의 특징들을 잘 보여준다. 거친 입자의 영상, 선명한 컬러, 넘치는 폭력성과 기괴한 유머가 그것이다. 때는 1970년대 초반, 새로운 청년 문화가 폭발하던 시기에 크레이븐은 순수를 파괴하는 폭력으로 눈을 돌렸다. 미국의 고전인 <오즈의 마법사>에서처럼 길을 떠난 소녀가 무지개를 노래하는 일 따위는 여기에 없다. 개봉 이후 컬트의 지위에 올랐고, DVD 시대에는 메이저로 배급되면서 다양한 버전이 공개되었다. 2009년에는 데니스 일리아디스에 의해 리메이크 돼 다시 한 번 악명을 떨쳤다. (이용철)

감독

웨스 크레이븐
웨스 크레이븐Wes CRAVEN

호러 영화의 거장. 감독으로 명성을 얻기 전 문학과 심리학을 공부하고 인문학 및 연극연출 분야에서 교수 생활을 했다. ‘평범한 백인 중산층의 불안’을 테마로 삼은 그의 주제의식은 후기로까지 이어졌는데, 여타의 감독들과는 달리 시대의 변화를 수용하며 수 많은 명작들을 남기고 ‘호러’ 그 단 하나만을 탐미하며 생을 살았다.

크레딧

  • ProducerSean S. Cunningham
  • ScreenplayWes Craven
  • CinematographerVictor Hurwitz
  • EditorWes Craven
  • MusicDavid Alexander Hess
  • Production DesignSean S. Cunningham
  • CastSandra Peabody, Lucy Grantham
  • SalesFILMS SANS FRONTIÈRES