Star Rating

full_star full_star full_star half_star empty_star  7.88
empty_star empty_star empty_star empty_star empty_star

0

half_star empty_star empty_star empty_star empty_star

1

full_star empty_star empty_star empty_star empty_star

2

full_star half_star empty_star empty_star empty_star

3

full_star full_star empty_star empty_star empty_star

4

full_star full_star half_star empty_star empty_star

5

full_star full_star full_star empty_star empty_star

6

full_star full_star full_star half_star empty_star

7

full_star full_star full_star full_star empty_star

8

full_star full_star full_star full_star half_star

9

full_star full_star full_star full_star full_star

10

등록

COMMENT(16)

softil

full_star full_star full_star empty_star empty_star  6

비교적 잘만든 저예산 장르영화. 여성이 주연인 복수극이라는 점과 페미니즘이 담론으로 형성되어있는 사회분위기가 결합되어 작품상에 선정된것 같지만 그만큼의 특별함은 없음.

2018-07-26

jc3966

full_star full_star empty_star empty_star empty_star  4

전반적으로 영화의 배경이 좋고 와이드스크린의 장접을 가졌으나 영화의 개연성이 좀 부족하고 특히 카메라워크가 감각적이지 않고 획기적인 것이 없이 아마추어가 찍은 느낌이 나는 좀 지루한 영화가 되었음, 카메라의 방향이나 속도감을 좀 더 생기있게 넣었다면 좋았을 것을

2018-07-22

nocrian1210

full_star full_star full_star half_star empty_star  7

장면은 매우 자극적이고 쎄게 보이려고 한거 같은데, 생각보다 통쾌함? 강함? 이 느껴지지 않았어요. 화면상에서 여주가 카리스마 있게 보이지 않고, 빅토리아 시크릿 모델처럼 보였음. 섹시함을 첫 번째로 생각하고 찍은 듯한 느낌이었습니다. 영화 자체는 나쁘지 않았어요.

2018-07-22