Bucheon International Fantastic Film Festival

Star Rating

full_star full_star full_star half_star empty_star  7.00
empty_star empty_star empty_star empty_star empty_star

0

half_star empty_star empty_star empty_star empty_star

1

full_star empty_star empty_star empty_star empty_star

2

full_star half_star empty_star empty_star empty_star

3

full_star full_star empty_star empty_star empty_star

4

full_star full_star half_star empty_star empty_star

5

full_star full_star full_star empty_star empty_star

6

full_star full_star full_star half_star empty_star

7

full_star full_star full_star full_star empty_star

8

full_star full_star full_star full_star half_star

9

full_star full_star full_star full_star full_star

10

등록

COMMENT(4)

lysithea

full_star full_star half_star empty_star empty_star  5

처음에는 어디까지가 현실이고 망상인지를 구분하면서 보려고 했지만 이것을 비웃듯 더욱 혼란스럽게 하는 지나치게 정신없는 영상과 편집. 감독의 의도대로라면 대성공? 킹레코드 작품답게 음악이 더 돋보이는 영화

2018-07-22

jc3966

full_star full_star full_star half_star empty_star  7

빠른 극의 전개와 몽환적인 씬들이 드나들어 스토리텔링에 영향을 미쳤지만 나름 선전한 영화라 본다. 하지만 벗길 거면 좀 더 예쁜 배우로 선택했어야, 안보니만 못해, 그리고 빠른 전개를 요하는 영화는 좁고 흐릿한 영상을 보여주는 소풍6관은 상영관으로 적절하지 않아 보여, 매우 피곤함. 넓은 스크린에서 상영했어야

2018-07-22

aquiland

full_star full_star full_star full_star empty_star  8

현란한 뮤직비디오처럼 정신없이 흐르는데 뭔가 울컥해오는 잔상이 아릿하게 남는다. 특히 총격씬이 종종 떠오를 것 같다. 물론 중2병같은 구석도 없지않아 있지만 총체적으로, 좋았다고 말하고 싶다.

2018-07-20